•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탕웨이 메이크업, 처음엔 한국인이라 거절? 정샘물과 인연 거슬러 올라가니...

  • 기사입력 2018-09-12 17:3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사진=정샘물 SNS)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김소라 기자] 정샘물 메이크업 아티스트가 탕웨이 메이크업으로 화두를 모으고 있다.

정샘물은 12일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 출연해 탕웨이 메이크업이 인기를 얻는 것에 대해 “뿌듯하다”고 말했다. 공개된 사진에 따르면 탕웨이는 정샘물의 메이크업을 받은 후 얼굴의 장점이 더 도드라져 보이고 숨겨진 매력이 드러난 모습이다.

정샘물과 탕웨이의 인연은 오래 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탕웨이는 처음에 한국인 메이크업 아티스트와 작업하는 것을 거절했다고. 하지만 탕웨이가 백상예술대상 출연 당시 자신의 메이크업을 받은 후 중국에서 좋은 반응을 얻은 이후로부터 함께 작업을 하게 됐다.

이에 대해 정샘물은 MBC ‘세바퀴’에서 “지금은 직접 중국과 홍콩에 가서 메이크업을 해준다”고 밝혔다. 또한 탕웨이와 김태용 감독의 결혼식에서도 메이크업을 담당했다고 전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culture@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핫클릭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