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이수지, 박보검 원하는 마음과 말 따로? 진심 숨긴 까닭

  • 기사입력 2018-11-06 14:3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사진='이수지의 가요광장' 보이는 라디오 캡처)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김소라 기자] 개그우먼 이수지가 박보검을 언급했다.

이수지는 6일 KBS 쿨FM ‘이수지의 가요광장’에서 박보검 섭외를 희망했다.

이수지가 박보검을 언급한 건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이수지는 지난 방송에서도 박보검이 출연하면 한 시간 내내 보이는 라디오를 하고, 본인이 목말을 태워 방송을 하겠다는 공약을 내세웠다. 이번 방송에서는 실시간 검색어에 ‘박보검 이수지’를 올려 달라고 요청까지 했다.

청취자들은 이런 이수지에 ‘사심’이 들어갔다고 농담을 던졌다. 그래도 박보검에 관심이 있으니 콕 집어 섭외를 원하는 게 아니냐는 입장.

하지만 이수지는 이런 박보검 섭외는 청취자들을 위한 것임을 강조했다. 그러면서 “결혼 전까지 (박보검 언급을) 자제하겠다”고 말했다.

사실 알고 보니 이수지는 지난 방송에서 박보검을 목말 태우겠다는 소식 보도로 인해 예비 신랑과 싸웠다고.

이 같은 ‘박보검 이수지’ 에피소드에 많은 이들이 웃음을 자아내고 있다.
culture@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핫클릭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