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조여정 측 "父 사기 의혹 확인中"

  • 기사입력 2018-12-06 19:4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배우 조여정(사진=크다컴퍼니)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손예지 기자] 배우 조여정의 부친이 3억 빚을 갚지 않았다는 의혹이 제기되자 소속사가 사실 확인에 나섰다.

6일 조여정의 소속사 높은엔터테인먼트는 "본인 확인 후 입장을 발표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이날 스포츠경향은 14년 전 조여정 부친에게 약 3억 돈을 빌려줬다는 A씨의 인터뷰를 보도했다. A씨는 조여정의 부친이 2억 5000만 원과 5000만 원을 순차적으로 빌려간 뒤 한 푼도 갚지 않은 채 현재까지 연락을 피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한편, 조여정은 최근 JTBC 드라마 '아름다운 날들' 출연을 확정했다.
culture@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핫클릭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