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福 부르는 ★샷 ] 레드벨벳 설 연휴 함께 보내고픈 꽃미모 여신들

  • 기사입력 2019-02-01 12:1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스타들은 순간순간에도 빛납니다. 하지만 이 모든 순간들이 팬들에게 보여지지 못합니다. 스포트라이트에 서 있는 순간조차 모두 기사화되지 못하는 안타까움은 팬들 뿐 아니라 기자들도 매한가지입니다. 민족 대명절인 설 연휴를 맞아 기자의 하드를 아낌없이 털어봅니다. 화려하게 빛나는 스타들의 미처 공개하지 못했던 순간들, '福 부르는 ★샷'을 통해 공개합니다. -편집자주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이현지 기자] 이번 '福 부르는 ★샷'의 주인공은 믿고 듣는 음원 강자 그룹 레드벨벳입니다.
그룹 레드벨벳은 지난 15일 오후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8회 '하이원 서울가요대상'에 참석해 블랙&화이트 미니스커트룩으로 팬들의 마음을 뒤흔드는 남다른 매력을 발산했습니다.



이미지중앙

그룹 레드벨벳이 지난 15일 오후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8회 '하이원 서울가요대상'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아이린, 놀란 모습도 이렇게 예쁠수 있나요?

이미지중앙


예리, 바람의 여신도 질투할 미모 입니다

이미지중앙


아이린, 청초함 물씬 느껴지네요

이미지중앙


조이-예리-아이린, 미모 삼총사가 여기있네요


이미지중앙


조이, 매끄러운 피부좀 보세요

이미지중앙


웬디, 어깨라인까지 사랑스럽네요


한편 레드벨벳은 지난 29~30일 요코하마 아레나에서 열린 단독 콘서트를 끝으로 일본 후쿠오카, 고베, 요코하마에서 5회에 걸쳐 펼쳐진 'Red Velvet ARENA TOUR in JAPAN "REDMARE"'(레드벨벳 아레나 투어 인 재팬 "레드메어")의 피날레를 장식하며 현지 팬들의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내며 일본 첫 아레나 투어를 성황리에 마쳤습니다.


culture@heraldcorp.com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