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포토;뷰] '자전차왕 엄복동'으로 돌아온 정지훈

  • 기사입력 2019-02-19 16:3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배우 정지훈이 19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 용산아이파크몰점에서 열린 영화 '자전차왕 엄복동'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질문에 답하고 있다.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이현지 기자] 19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 용산아이파크몰점에서 영화 '자전차왕 엄복동'(감독 김유성)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배우 정지훈이 기자간담회에 임하고 있다.

‘자전차왕 엄복동’은 일제강점기 조선인 최초로 ‘전조선자전차대회’에서 승리를 거두며 암울했던 조선에 희망이 되었던 실존 인물 ‘엄복동’의 이야기를 바탕으로 한 영화다.

culture@heraldcorp.com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