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스포츠
  • 타이거 우즈 이번 주말 중국, 일본 방문

  • 기사입력 2015-04-23 14:0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미국)가 이번 주말 중국과 일본을 방문한다.

나이키 골프는 23일(한국시간) "타이거 우즈가 이번 주말 스포츠에 대한 흥미를 높이고, 선수들에게 영감을 주고자 중국과 일본을 찾기로 했다"고 밝혔다. 프로데뷔후 나이키 골프의 후원을 받고 있는 우즈는 24일 중국 상하이에 도착해 일정을 소화한 뒤 26일에는 일본 도쿄로 향할 예정이다. 우즈는 중국 방문에 앞서 현지 골프 코스 디자인과 골프 클리닉 행사에 대한 계획을 밝힐 예정이다.

미국의 골프닷컴은 이날 "타이거 우즈가 중국 베이징에 있는 골프 코스를 설계하기로 했다"며 "이는 우즈가 아시아 지역에서 처음 코스 설계를 하게 되는 것"이라고 보도했다. 골프닷컴은 "우즈가 이 코스의 재설계를 맡으면서 1650만 달러(약 178억원)를 받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우즈는 2개월 여만에 치른 복귀전인 마스터스에서 공동 17위에 오르며 건재를 과시했다. 그러나 최종 라운드 도중 러프에서 샷을 시도하다 오른쪽 손목을 다쳤다. 우즈의 에이전트인 마크 스타인버그는 손목 부상에 대해 "상태가 괜찮다"고 설명한 바 있다. [헤럴드스포츠=임재원 기자]

sports@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