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스포츠
  • '대만여자오픈 출전 선수-캐디 대상' 개정 골프룰 교육 시행

  • 기사입력 2019-01-17 10:4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KLPGA에서 실시한 개정된 룰 교육 현장. [사진=KLPGA]

[헤럴드경제 스포츠팀]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가 지난 15일 대만 가오슝에 위치한 신의(Hsin Yi) 골프클럽에서 ‘대만여자오픈 with SBS Golf’에 출전하는 KLPGA투어 선수 및 캐디를 대상으로 2019년부터 개정된 골프룰에 관한 교육을 시행했다.

17일부터 나흘간 열리는 대만여자오픈이 개정된 룰이 적용되는 2019년의 첫 대회인 만큼, KLPGA에서도 본 대회에 앞서 출전 선수를 위한 개정룰 교육을 진행했다. 선수의 일정을 고려해 15일 하루 동안 동일한 교육을 세 번에 걸쳐 진행했으며, 출전한 40명의 선수 전원과 캐디가 참석해 개정된 골프 룰을 숙지하려는 강한 의지를 보였다.

KLPGA 최진하 경기위원장은 개정된 룰 중에서 플레이 속도, 캐디의 도움, 우연히 움직인 볼 등과 같이 실제 경기 중에 가장 많이 사용될 것으로 판단되는 20개의 개정 룰을 정리해 선수와 캐디에게 자료를 배포하고 이해하기 쉽게 설명을 덧붙였다.

최진하 경기위원장은 “선수들이 새로운 룰에 빨리 적응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이번 교육의 첫 번째 목표”라고 밝히면서 “교육을 받은 40명의 선수와 캐디들이 룰을 몰라 불필요한 불이익을 받는 일이 생기지 않기를 바란다”는 말을 덧붙였다.

룰 교육에 성실하게 임한 최혜진(20 롯데)은 “이번 룰 교육을 통해서 헷갈렸던 개정 룰에 대해 위원장님께 직접 물어보고 확실하게 이해할 수 있었다”면서 “새로운 룰과 함께할 2019시즌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생각하고, 나뿐만 아니라 모든 선수에게 의미 있는 시간이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sports@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