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일반 (신상품소개 등)
  • 한파에 백화점 올 첫 정기세일 대박

  • 기사입력 2011-01-24 11:1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영하 10도 아래 한파가 이어지면서 주요 백화점들의 새해 첫 정기세일 성적이 좋다.

24일 업계에 따르면 롯데백화점은 지난 7일부터 23일까지 세일기간 전 점포 기준으로 작년 첫 정기세일 때 보다 25.7% 높은 매출을 기록했다. 지난 1년간 개장한 점포를 제외한 기존점 기준으로는 매출이 18.8% 증가했다.

품목별로는 추위를 반영하듯 모피가 44.6%(기존점 기준) 늘어난 것을 비롯해 영트렌디 의류 40.3%, 명품 38.3%, 패션잡화 36.9%, 아웃도어 36.5% 순으로 매출이 올랐다. 작년보다 이른 설로 선물세트 매출 비중이 높은 식품 부문도 63.6%의 매출신장률을 보였다.

현대백화점도 전점 기준 28.3%, 기존점 기준 19.7% 매출이 올랐으며, 식품 40.6%, 영패션 의류 36.6%, 스포츠 의류 35.5% 순으로 매출이 증가했다.

신세계백화점은 이번 세일 기간의 매출이 작년보다 전점 기준 23.9%, 기존점 기준 20.7%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

정기세일과 명품 브랜드 세일이 겹치면서 해외명품 매출이 46.5%(전점 기준) 늘었고, 가습기와 온풍기 등 시즌 가전제품 매출도 58.3% 급증했다.

갤러리아백화점은 여성의류(24%), 명품(21%), 스포츠 아웃도어(30%) 상품이 잘 팔리면서 전체 매출이 23% 신장했다.

김상수 롯데백화점 MD운영팀 팀장은 “모피, 패딩, 코트 등 겨울옷은 재고가 없어 못 판다는 말이 나올 정도로 잘 나가고 있다”면서 “이 같은 추세가 1월까지 이어질 것”이라고 말했다.

<성연진 기자 @lovecomesin>

yjsung@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