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일반 (신상품소개 등)
  • 청정 제주흑우 100세트 벌써 ‘완판’…

  • 구제역에 흔들리는 설 대목…신세계백화점 가보니
  • 기사입력 2011-01-26 10:2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수산품 불티 100만원 넘는 굴비도 주문

신종플루 영향 홍삼 등 건강식품도 인기

배송 접수 테이블 대기표 든 고객들 북적



24일 오후 2시. 서울 중구 충무로에 위치한 신세계백화점 본점 지하 1층 식품매장에서 한 중년의 신사가 전복, 굴비 등 수산 선물세트를 둘러보느라 분주했다. 가격과 크기 등을 꼼꼼히 살펴보다 배송 테이블에 앉은 그는 사진과 주소 등이 적힌 작은 수첩을 꺼내들고 선물세트 10여개를 주문했다.

총 7개의 테이블이 설치된 백화점 배송 서비스 접수처에는 테이블마다 대기표를 든 새댁에서 중년의 남성까지 길게 줄지어 늘어선 고객들로 북적거렸다. 이날 가장 불티나게 팔린 선물세트는 역시 굴비 등 수산품. 구제역 확산이 사그라들지 않으면서 한우를 대체할 고가의 수산 선물세트도 인기다.

최고가인 200만원짜리 굴비세트는 3세트가 나갔고 VIP 고객을 중심으로 100만원인 굴비세트도 여러개가 주문됐다. 판매 직원은 “고가의 선물인 경우 아무래도 배송에 신경이 쓰여 물류센터 배송이 아닌 직배송을 하고 있다”고 귀띔했다.

신종플루 확산 등으로 건강식품의 인기도 뜨겁다. 40대로 보이는 중년 남성은 매장에 들어서자마자 “여기서 가장 비싼 제품이 무엇이냐”고 물으며 105만원 상당의 홍삼정천을 꼼꼼히 살폈다. 정관장 매장 관계자는 “가장 잘 팔리는 16만원대의 홍삼 액기스 240g은 하루에만 100여개 넘게 팔린다”면서 “명절에는 아무래도 포장에도 신경을 써 명절용 포장재에 담긴 두 개 들이를 많이 사간다”고 전했다. 이 매장 구석에는 홍삼 액기스 제품을 비롯한 배송 대기 중인 제품들이 1m 길이로 산더미를 이뤘다.

구제역으로 외면받을 거라 생각했던 축산물 선물세트도 명불허전이다. 백화점 측이 구제역 확산에 대비해 경상남도, 전라남도, 제주도 등 남쪽 지역에서 급히 물량을 댔기 때문.

천현숙 축산 판매담당은 “제주 흑우의 경우 이번 설에 처음 개발했는데 100세트가 조기 품절됐다”면서 “구제역이 지금처럼 확산되지 않은 1월 초께 냉장육 선물을 기획하긴 했으나, 고객 입장에선 구제역 발생 지역이냐 아니냐를 꼼꼼히 따져보고 선물하기 때문에 상품기획 단계부터 최남단지역 물량을 확보하는 등 신경을 많이 썼다”고 했다.

24일 서울 중구 충무로에 위치한 신세계백화점 본점의 배송센터 접수 코너가 설 선물세트 배달을 의뢰하는 남녀 쇼핑객들로 북새통을 이루고 있다.

선물세트 쇼핑객들로 북적거리는 수산물코너나 건강식품 매장과 달리 과일코너 등 일부 매장은 다소 한산한 분위기였다. 실제 시계가 오후 3시를 훌쩍 넘어서자 사과ㆍ배 매장을 찾는 쇼핑객의 발길은 조금 뜸해졌다. 과일매장 직원은 “요즘 날씨가 추운 데다 아무래도 올해 이상기온으로 과수가 작고 과일이 달지 않아서인지 예전 같지 않다”면서 “과일 같은 경우 단골 손님이 많아 온라인 배송 주문을 크게 늘어난 것도 매장이 여유로운 이유 중 하나”라고 전했다.

설 선물 수요가 급증하면서 선물세트를 배달하는 신세계 물류센터도 덩달아 바빠졌다. 충무로 본점의 경우 어둠이 짙게 깔린 새벽 6시 부터 18~20대에 달하는 트럭이 각각 50~70개의 선물세트를 싣고 배송센터를 쉴새 없이 빠져나갔다. 신세계는 올해 설 선물세트 소화를 위해 배송 차량을 전년보다 40%가량 늘려 배치했다.

이종묵 신세계 식품담당 상무는 “선물세트가 예년에 비해 많이 팔리고 있으며 온라인 매장인 신세계몰은 매출이 전년보다 107%가량 급증하는 등 설 특수”라며 “설 대목이 본격화하는 이번주부턴 물량 확보와 배송 준비에도 각별히 신경을 쓰고 있다”고 말했다.

성연진 기자/ yjsung@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