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화제뉴스
  • 급기야 법정다툼으로…...카라사태 ‘점입가경’

  • 기사입력 2011-01-27 11:0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일부 멤버의 전속계약 해지 요구로 시작된 ‘카라 사태’가 점입가경이다. 연예계 전반의 문제로 확산돼 서로에 대한 비방과 각종 소송으로 번지기 직전이다.
카라의 소속사 DSP미디어가 연예제작자협회에 중재를 요청한 가운데, 연제협이 지난 25일 “이번 사태에 배후세력이 있다”고 지목해 논란이 일었고, ‘배후세력’으로 지목된 조모 씨는 다음날 이 사실을 강력히 부인하며 “배후세력이 되느니 차리리 공개적으로 돕겠다”고 했다가 문제가 커지자 다시 이를 철회하며 법정다툼을 예고했다. 한국연예매니지먼트협회도 카라 3인과 배후세력에 대해 강력히 비난하는 등 ‘카라 사태’의 해결점은 좀처럼 보이지 않고 있다. 홍동희 기자/mystar@
포토슬라이드
  • 기다려라 여름아~
    기다려라 여름아~
  • ‘2018 맥스큐 머슬마니아 오리엔트 챔피언십’
    ‘2018 맥스큐 머슬마니아 오리엔트 챔피언십’
  • 이런 드레스?
    이런 드레스?
  • 테이프로 만든 예술
    테이프로 만든 예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