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종목별
  • 추추 트레인...자선싣고 새 출발

  • 홈런·도루때 1000弗 기부
  • 기사입력 2011-03-28 11:0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미국 메이저리그 클리블랜드에서 활약 중인 ‘추추트레인’ 추신수(29)가 불우아동을 위한 재단을 설립한다. 홈런을 치거나 도루를 할 때마다 1000달러씩 적립하는 조건. 이미 27일(이하 한국시간) 열린 샌프란시스코와의 시범경기에서 첫 홈런을 치며 추신수의 ‘기부 열차’는 시작됐다.
추신수의 에이전트인 스콧 보라스는 27일 “추신수가 재미동포를 상대로 영업하는 로스앤젤레스 한미은행과 손잡고 자선 재단을 발족했다”고 전했다. 이를 위해 추신수는 지난 3월 22일ㆍ23일 양일간 한미은행 TV광고를 촬영했다.
불우 어린이를 돕는 자선재단의 이름은 ‘추 패밀리 파운데이션’. 추신수의 이름을 땄다. 추신수는 올해 홈런과 도루를 기록할 때마다 각 1000달러 씩을 적립한다. 만약 추신수가 지난 시즌처럼 20홈런 20도루를 달성하면 총 4만달러를 기부하게 된다. 김재현 기자/madpen@
포토슬라이드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