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훔칠 것 없다’ 애꿎은 애완견 세탁기에 넣어 죽여

  • 기사입력 2011-05-03 11:0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도둑질을 하러 들어왔다 훔칠만한 게 없자 애완견을 세탁기에 넣고 뜨거운 물을 틀어 죽인 10대 절도범 2명이 경찰에 붙잡혔다.

3일 부산 북부경찰서 따르면 2일 오전 9시께 부산 북구 금곡동 모 아파트 김모(64)씨의 집 현관문이 열린 것을 보고 최모(13)군 등 2명이 침입했다.

최군 등은 안방과 장롱 등을 뒤졌지만 마땅히 훔칠만한 물건이 없자 자신의 뒤를 졸졸 쫓아다니던 애완견을 세탁기 안에 넣고 온수를 틀어버린 채 집을 빠져나왔다.

외출했다가 귀가한 김씨는 애완견이 보이지 않자 경찰에 신고했고 경찰은 아파트 주변 폐쇄회로(CC)TV 등을 분석해 최군 등을 붙잡았다.

경찰은 최군 등이 애완견을 세탁기에 넣었다는 진술에 따라 확인해봤지만 이미 김씨의 애완견은 세탁기 속에서 죽은 뒤였다.

경찰은 최군 등이 만13세로 형사미성년자에 해당해 일단 부모에게 인계한 뒤 추후 이들을 불러 정확한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헤럴드생생뉴스/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The 2019 AVN Adult Entertainment Expo
    The 2019 AVN Adult Entertainment Expo
  • 'BNTB Cannes Fashion Week 2019'
    'BNTB Cannes Fashion Week 2019'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