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냉면 육수ㆍ콩국수 국물 “선풍기로 식히지 마세요’

  • 기사입력 2011-06-13 09:2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여름철 기호식품인 냉면, 콩국수의 국물들을 선풍기로 식히면 먼지로 오염될 수 있으므로 삼가야 한다. 또한 이들 국물은 끓인뒤 가급적 빠르게 냉장ㆍ냉동해야 식중독 균의 번식을 예방할 수 있다.

식품의약품안전청은 13일, 여름철 무더위를 앞두고 국민들이 즐겨 먹는 여름철 성수식품 냉면, 콩국수, 냉국 등을 조리 시 철저한 위생관리를 통한 식중독 예방 요령을 밝혔다.

식약청에 따르면 냉면, 콩국수, 냉국 등의 조리 시 국물들은 신속하게 냉각하여 냉장·냉동고에 보관해야 한다. 식중독균은 35℃에서 2~3시간 만에 100배로 증가하고, 4~7시간이면 1만배로 증가하는 반면, 10℃ 이하의 온도에서는 100배 증가하는 데 무려 65~80시간이나 걸리기 때문, 따라서 얼마나 빨리 10℃ 이하로 낮추느냐가 건강한 냉면을 만드는 비결이 된다. 이를 위해 약 57℃정도 되는 국물을 2시간동안 실온에 두어 21℃까지 낮추고 이어 냉장고에 4시간정도 넣어 5℃까지 낮추는 2단계 냉각방식 및 시간을 준수하는게 좋다고 식약청은 설명했다.

그러나 선풍기로 냉면용 육수나 콩국물을 냉각시킬 경우 먼지로 인한 오염이 발생할 수 있어 가급적 삼가는 것이 좋으며, 무엇보다도 필요한 만큼만 조리하여 먹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식약청은 덧붙였다.

식약청 관계자는 “특히 냉면 육수 및 콩물 등은 식히는 과정에서 위생관리 소홀로 인한 대장균, 황색포도상구균, 살모넬라 등의 식중독균에 오염될 가능성이 매우 높아 주의가 필요하다”며 “음식을 먹는 사람들의 경우 ‘손씻기, 익혀먹기, 끓여먹기’의 식중독 예방 3대 요령을 항상 준수하고 식중독 발생 시 신속하게 보건소에 신고해 달라”고 당부했다.



<김재현 기자 @madpen100> madpen@heraldcorp.com











김재현 기자/madpen@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Mercedes Benz Fashion Week Madrid SpringSummer 2020
    Mercedes Benz Fashion Week Madrid SpringSummer 2020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