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서울형 혁신학교 30개교 추가 지정

  • 기사입력 2011-12-20 09:1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서울시내 혁신학교 30개교가 추가 지정 된다. 이로써 서울지역 혁신학교는 지난해 29개교에서 59개교로 늘어난다.

서울시교육청은 내년 상반기 초등학교 16곳, 중학교 7곳, 고등학교 7곳 등 모두 30개 학교를 혁신학교로 추가 지정한다고 20일 밝혔다.

교육청은 내년 상반기에 혁신학교로 전환하겠다고 신청한 27개교 중에서 2개교를 제외한 25개교를 선정했으며 내년 3월1일자로 개교하는 신설학교 5곳을 혁신학교로 지정키로 했다. 내년 상반기 이들 학교가 추가 지정되면 서울지역 혁신학교는 29개교에서 59개교(초등학교 29개교, 중학교 20개교, 고등학교 10개교)로 늘어나게 된다.

혁신학교로 선정되면 교육과정 운영에 자율권을 보장받으며 학교당 1억~2억 원씩 평균 1억4000만원을 지원받는다.

혁신학교로 신규 지정될 초등학교는 수리초ㆍ홍연초ㆍ영서초ㆍ윤중초ㆍ삼광초ㆍ강일초ㆍ공항초ㆍ양천초ㆍ 양동초ㆍ우면초(신설)ㆍ남부초ㆍ문창초ㆍ금옥초ㆍ행현초ㆍ유현초,ㆍ월곡초교다.

중학교는 신연중ㆍ인왕중ㆍ수락중ㆍ성심여중ㆍ동신중ㆍ강명중(신설)ㆍ길음중(신설), 고등학교는 휘봉고(신설)ㆍ신현고ㆍ중화고ㆍ효문고ㆍ배화여고ㆍ인헌고ㆍ잠일고(신설)다.

신설 학교는 예비 학부모, 지역주민 등으로 구성된 선정심사위원회와 시교육청이 2단계에 심사에 걸쳐 지정됐다.

교육청 관계자는 “내년에 추가 지정되는 혁신학교를 합치면 서울시내 25개 자치구에 평균 2~3개 학교가 혁신학교로 지정ㆍ운영된다”고 설명했다.

서울교육청은 2012년까지 서울형 혁신학교를 80개로 늘리겠다는 목표를 세웠으며 우선 내년 1학기까지 혁신학교를 60곳으로 늘릴 계획이었다.

곽노현 서울시교육감이 2014년까지 혁신학교를 300곳 만들겠다고 공약을 내건 ‘서울형 혁신학교’는 올해 상반기 23곳, 올해 하반기 6곳 등 지금까지 총 29개교가 지정, 운영돼왔다.


<박수진 기자@ssujin84>

sjp10@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섹시 스타 린제이 펠라스의 독보적 볼륨감
    섹시 스타 린제이 펠라스의 독보적 볼륨감
  • 엄청난 볼륨감의 소유자... '카라 델 토로'
    엄청난 볼륨감의 소유자... '카라 델 토로'
  • '칸의 여인'
    '칸의 여인'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