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박희태 “귀국해서 얘기하겠다” ..18일 입장표명

  • 기사입력 2012-01-15 11:5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돈 봉투’ 파문의 열쇠를 쥔 채 해외순방 중인 박희태 국회의장이 귀국 직후인 오는 18일 향후 거취에 대한 입장을 표명하기로 했다.

박 의장은 아제르바이잔 방문을 바치고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에 도착한 14일(현지시간) 기자들과 만나 “귀국해서 얘기하겠다”고 언급하면서도 이어지는 기자들의 질문에는 굳게 입을 다물었다.

국회 관계자는 이와 관련, “박 의장이 귀국하는 당일 어떤 방식으로든 입장을 표명할 것으로 알고 있다”면서 “그 전에는 아무 말도 안 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 의장은 이날 오찬을 마치고 UAE와 군사협력차원에서 파견된 알아인의 아크부대를 방문한 뒤 저녁에는 주두바이 총영사 관저에서 만찬을 겸한 교민 간담회를 했다.

아크부대에서는 시설을 둘러보고 현황 보고만 받은 뒤 파견 장병에게 격려사만 하고 별도의 간담회는 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만찬에 참석한 한 교민은 “돈 봉투 의혹은 물론 국내 정치와 관련된 얘기는 거의 나오지 않았다”면서 “박 의장이 말을 별로 하지 않고 힘도 없어 보였다”고 전했다.

홍영종 주두바이 총영사가 주관한 이날 간담회에는 한나라당 김충환 의원, 자유선진당 김용구 의원, 미래희망연대 정영희 의원 등 수행 의원과 국회 관계자, 교민 대표 등 10여명이 참석했다.

간담회를 마치고 숙소인 그랜드하얏트호텔에서 연합뉴스 기자와 만난 박 의장은아크부대 방문 사실을 언급하다가도 향후 거취 얘기가 나오자 입을 닫아 버렸다.

일본 우즈베키스 아제르바이잔을 차례로 방문한 박 의장은 15일 아침 일찍 스리랑카로 떠난 뒤 순방 일정을 마무리하고 18일 새벽 귀국할 예정이다.

<최정호 기자@blankpress> choijh@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Mercedes Benz Fashion Week Madrid SpringSummer 2020
    Mercedes Benz Fashion Week Madrid SpringSummer 2020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