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휴대폰
  • 싸이 공연장서 이통사 트래픽도 폭주, 무려 ‘13배’

  • 기사입력 2012-10-05 11:5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생생뉴스] 가수 싸이의 공연이 펼쳐진 4일 밤, 서울광장에서는 이동통신 트래픽도 폭발적으로 늘었다.

SK텔레콤은 싸이가 무료 공연을 펼친 이날 오후 10시부터 11시50분까지서울광장 인근의 3세대(3G) 음성 및 데이터 통신 트래픽이 지난주 평균의 839% 수준에 달했다고 5일 밝혔다. 롱텀에볼루션(LTE) 데이터 트래픽은 지난 주 평균의 344%로 늘었다.

LG유플러스는 전날 오후 9시부터 11시55분까지 음성 통화량이 평소보다 250% 증가하고 데이터 트래픽은 151% 늘었다고 밝혔다. 공연이 끝난 직후인 자정에는 음성통화와 데이터가 평소 대비 각각 706%, 784% 급증했다.

KT는 3G와 LTE의 이용량이 각각 평소의 405%, 1349% 수준으로 급증했다.

이동통신 3사는 싸이 공연 현장에 약 5만 명의 인파가 몰릴 것으로 보고 이동기지국을 배치하는 등 트래픽 급증에 대비했으나 예상보다 많은 약 8만 명이 운집하는 바람에 일시적인 불통 현상이 발생하기도 했다.

특히 공연 현장의 분위기를 동영상으로 시청·공유하는 관객이 많아 동영상 데이터 트래픽이 급증한 것으로 추정된다.

한편, 싸이 공연을 생중계한 유튜브와 유스트림에도 접속자가 폭주해 사이트가 다운되는가 하면, 동영상 재생이 지연돼 이용자들의 불만이 새어나오기도 했다.

onlinenews@heraldcor.com
포토슬라이드
  • 요트데이in시드니
    요트데이in시드니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