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고양시, ‘사회적기업 유통지원 공동협약’ 체결
[헤럴드경제=이수곤 기자]고양시(시장 최성)는 지난 26일 대화동 농협고양하나로클럽 특설전시판매장에서 경기도, 농협고양하나로클럽, 경기도사회적기업협의회와 ‘경기도 사회적기업 유통지원 공동 협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어려운 여건 속에서 제품을 생산하고도 판로가 확보되어 있지 않아 이중고를 겪고 있는 사회적기업에 대형마트를 통한 적극적 홍보 및 지속적 판매기회를 제공하는 등 사회적기업의 지속 가능한 발전을 위해 공동 노력하기로 하였다.

이번 협약식과 연계하여 경기도내 25개 사회적기업의 공동기획전(11.26~28)도 함께 열리고 있는데 기획전을 통해 매출이 높아 성장가능성이 있는 시회적기업은 고양하나로마트 입점지원을 검토하게 되어 사회적기업 입장에서는 판매망 확대 기반을 마련할 좋은 기회가 될 전망이다. 


최성<사진 오른쪽 2번째> 고양시장은 “경기불황 속에서도 ‘일자리가 풍부한 자족도시’를 만들기 위해 꾸준히 노력한 결과 전국 161개 시군구 중 ‘지속가능한 일자리 창출 역량 부문’ 1위의 평가를 받았다”며, “앞으로도 ‘취약층 일자리 제공’ 및 ‘지속가능형 일자리 창출’을 위해 사회적기업의 현실적 지원에 나설 것이고, 사회적기업 스스로도 품질 혁신과 부단한 개척으로 경쟁력을 갖춰 자생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고양시는 2013년도에는 사회적기업의 애로사항으로 드러난 재무, 법무, 마케팅 등 체계적인 교육 및 컨설팅을 위한 아카데미 운영과 함께 판로개척 지원에 적극 나설 계획으로 이번 협약식이 그 시작인 셈이다.

사회적기업에 관심이 있거나 구매 등 도움을 주고 싶은 분은 고양사회적 기업지원센터(☎ 031-960-7871~2)를 이용하면 된다.

/leesk@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