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신기사

  • 70대 할머니가 모바일 주식투자 1등, 비결은…

  • 기사입력 2013-02-20 19:21
[헤럴드생생뉴스] 한 국내 증권사 주식투자대회에서 70대 할머니가 우승을 차지해 화제다. 특히 이 할머니가 참가한 부문은 스마트폰으로 주식을 거래하는 ‘모바일리그’였다는 점에서 눈길을 끈다.

20일 한화투자증권은 ‘제23회 KOREA STOCK 실전투자대회’ 모바일리그 부문에서 박 모(72) 할머니가 투자수익률 114.3%를 기록하며 1등을 차지했다고 밝혔다.

이 수익률은 슈퍼스타리그(5000만 원 이상 투자), 스타리그(2000만 원 이상 투자), 드림리그(200만 원 이상 투자), 모바일리그, 상장지수펀드(ETF)리그 등 총 5개 리그의 우승자 가운데 드림리그(187.6%)에 이어 두 번째로 높은 수준이다.

한화투자증권 관계자는 “처음에는 70대 할머니가 스마트폰으로 이런 수준의 투자 수익률을 냈다는 데 의문이 들었지만, 시상식 기념행사에서 1시간 이상 대화를 나눠본 결과 할머니가 우승 비결을 알 수 있었다”고 전했다.

우승자 매매후기를 통해 박 할머니가 밝힌 투자 원칙 키워드는 ‘절제’였다.

할머니는 매매후기에서 ‘내일도 기회는 오니 조급한 마음으로 매매하는 것을 경계하자’, ‘손실이 발생하면 매매 시 위축돼 타이밍을 잡는 데 실패하므로 손실이 나더라도 하던 대로 매매하자’는 등 절제의 미덕이 돋보이는 원칙을 공개했다.

박 할머니는 “사람마다 사는 방식이 다르듯 본인에게 맞는 주식투자 방식도 각기 다르다”면서 “시행착오를 겪은 뒤 내게는 단타매매가 적합하다는 것을 깨달았다”고 설명했다.

또 “동시호가가 높은 종목이 매매가 활발해 수익창출에 유리하다”며 전문적 지식이 묻어나는 투자전략을 덧붙이기도 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시선강탈~ 레드카펫 여배우 파격노출~~~
  • 화려한 무대~아찔한 노출댄스 어디까지~~~
  • 아찔한 수영복~~~ 당신이 '섹시 퀸'~~~
  • 리우 올림픽 미녀들~~~ 파워풀~ 건강미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