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길이 2m·무게 150kg’ 초대형 돗돔 보니…

  • 기사입력 2013-02-21 18:24
  • 축소
  • 확대
  • 메일공공유
  • 프린트
  • 페이스북공유
  • 트위터공유
  • 카카오스토리공유
[헤럴드생생뉴스] 전라남도 신안군 가거도 앞바다에서 2m 가량의 초대형 돗돔이 잡혀 화제다.

21일 새벽 5시쯤 가거도 2구 조진선(42) 씨가 쳐놓은 민어잡이 그물에 길이 196cm, 무게 150㎏가량의 초대형 돗돔이 걸렸다.

돗돔은 ‘전설의 심해어’로 불리며 주로 서남해안과 동해 남부의 수심 400m 이상 되는 깊은 바다에서 서식한다. 



이날 잡힌 돗돔은 산란기를 맞아 수심이 얕은 연안 바다로 나왔다가 그물에 잡힌 것으로 추정된다.

onlinenews@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파리의 유혹~~~ 화려~섹시~ ‘에탐(Etam)’란제리
    파리의 유혹~~~  화려~섹시~ ‘에탐(Etam)’란제리
  • 내 몸만 보지 마세요
    내 몸만 보지 마세요
  • 아찔한 수영복~~~ 당신이 '섹시 퀸'~~~
    아찔한 수영복~~~ 당신이  '섹시 퀸'~~~
  • 화려한 무대~아찔한 노출댄스 어디까지~~~
    화려한 무대~아찔한 노출댄스 어디까지~~~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