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바로가기 컨텐츠바로가기
  • 코리아헤럴드
  • 훅
  • 헤럴드팝
  • 주니어헤럴드
  • 구독신청
  • 고객센터
  • 회원가입
  • 로그인
  • 뉴스
  • 오피니언
  • 연예.스포츠
  • 재태크
  • 라이프
  • 웹툰
  • 포토
  • New매거진


기사상세보기

마이클 잭슨 딸 근황…14세 맞아? “성숙미 물씬”

  • 최신기사
마이클 잭슨 딸 근황…14세 맞아? “성숙미 물씬”
기사입력 2013-03-08 23:55
[헤럴드생생뉴스] ‘팝의 황제’ 마이클 잭슨 딸의 근황이 포착됐다.

지난 7일(한국시간) 미국 언론들은 마이클 잭슨의 딸 패리스의 근황을 전했다.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버클리스쿨 치어리더로 학교 농구팀 경기를 응원하는 패리스의 영상을 공개한 것.

올해 7학년으로 14살이 된 패리스는 길게 길러온 머리카락을 짧게 자르고 검은색으로 염색한 채 코트에 올랐다. 

경쾌한 음악에 맞춰 흥겨운 몸놀림으로 치어리더로서의 역할을 성실히 해낸 패리스, 특히 또래의 친구들보다 성숙한 모습이 눈길을 끈다.

패리스는 아버지 마이클 잭슨의 사망 이후 할머니와 함께 살고 있으며, 정규 학교와는 별도로 연기 학원에 다니며 배우의 꿈을 키우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실제로 지난해 9월 한 잡지와의 인터뷰에서 “아버지의 그늘에서 벗어나 능력을 펼치고 싶다. 나 자신만의 매력으로 어필하겠다”며 “아버지의 이름을 이용해 스타가 되고 싶지는 않다“고 밝혀 화제가 됐다.

onlinenews@heraldcorp.com

[HOOC 주요 기사]
[DATA LAB] 짧게 일하면서 잘 사는 ‘풍차의 나라’ 비결은?
[WEEKEND] 명퇴후 ‘대박’ 창업 꿈…실상은?

<Re-imagine! Life beyond Media, 헤럴드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
  • 전체목록
  • 이전페이지
  •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