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한류뉴스
  • 정명훈, 빈 국립오페라단에서 지휘봉 잡는다

  • 기사입력 2014-10-09 17:3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한국을 대표하는 세계적 지휘자 정명훈 서울시립교향악단 예술감독이 세계적인 명성의 오스트리아 빈 국립오페라단에서 잠시 지휘봉을 잡는다.

9일 빈 국립오페라단의 공연 안내에 따르면 정 예술감독은 오는 12월 20일 이 오페라단이 선보이는 신작 리골레토 초연을 지휘할 계획이다.

정 예술감독은 이에 앞서 12월 5일, 8일, 16일로 예정된 라트라비아타 공연도 맡을 예정이다.

앞서 빈 국립오페라단을 지휘하던 프란츠 벨저-뫼스트 전 음악감독 지난달 초 오페라단 1인자 도미니크 메이어 총감독과의 의견 충돌을 이유로 사임했다. 이에 따라 메이어 총감독은 벨저-뫼스트가 이번 시즌에 리골레토 등 적어도 34회 공연을 지휘하게 돼 있었다며 대체 지휘자를 찾는 게 급선무라고 말한 바 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섹시 스타 린제이 펠라스의 독보적 볼륨감
    섹시 스타 린제이 펠라스의 독보적 볼륨감
  • 엄청난 볼륨감의 소유자... '카라 델 토로'
    엄청난 볼륨감의 소유자... '카라 델 토로'
  • '칸의 여인'
    '칸의 여인'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