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한류뉴스
  • [영상]EXID 영어발음 놓고 조롱한 美 연예매체 논란, EXID 측 “대책 강구할 것”

  • 기사입력 2015-05-04 11:3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HOOC]미국 연예매체 TMZ의 출연진들이 걸그룹 EXID의 멤버 정화의 영어 발음을 놓고 조롱한 사실이 알려지며 논란이 커지고 있다. EXID의 소속사 측은 해당 매체에 대한 조치를 강구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 매체는 4일 EXID의 소속사 예당엔터테인먼트 관계자와의 인터뷰를 통해 “TMZ의 조롱 섞인 해당 영상에 대해 유감”이라며 “한국인의 영어 말투와 톤을 가지고 이런 식의 조롱에 매우 화가 난다”고 밝혔다. 이어 “해당 매체에 대한 조치를 강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사진=유튜브 캡쳐

해당 인터뷰에서 한국에 있는 관계자는 “현재 멤버들을 데리고 미국에 가 있는 스태프들과 한국에 있는 스태프들의 입장 차이는 있는 것 같다”며 “해당 매체 고소 여부에 대해선 협의를 거쳐 해당 사안에 대한 입장을 다시 한 번 전할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미국 연예매체 TMZ는 미국 공연에 참석하기 위해 LA공항에 등장한 EXID의 소식을 다뤘다. 스튜디오 영상에서 멤버 정화는 카메라를 향해 ‘아임 소 해피’(I‘m so happy)라고 소감을 말했는데 이를 본 출연자들은 정화의 말에 대해 크게 폭소했다.

한 여성 출연자가 영어에 서툰 EXID 멤버 정화의 억양을 우스꽝스럽게 흉내내고 다른 출연자들이 일제히 폭소한 것이다.

이 영상이 유튜브에 게재되자 온라인 상에선 TMZ에 대한 비난 여론이 확산됐다. 더불어 걸그룹 f(x) 엠버 역시 “TMZ는 쿨하지 못하다. 모든 미국인들이 너희들의 무례하고 유치한 행동에 부끄러워하고 있다”고 메시지를 남기며 지적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