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중국 열병식 미녀군단 “3시간 부동자세·40초 동안 눈 못깜빡여”

  • 기사입력 2015-09-03 10:0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3일 열리는 중국 열병식에 대해 전 세계가 주목하고 있는 가운데 열병식 행렬에 참가하는 미녀군단이 큰 화제로 떠오르고 있다.   

3일 오전 10시부터 1시 30분 동안 베이징 톈안먼 광장(천안문광장)에서는 중국 전승절 열병식이 열린다. 이날 중국 열병식에는 중국 사상 처음으로 3군 여군 의장대도 참가한다.

이날 선보이는 여군의장대는 중국에서 ‘낭랑장미’로 불린다.

51명의 중국 여군들은 매일 4kg이 넘는 총을 들고 땡볕에서 8시간 이상 고강도 열병식 훈련을 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번 여군 의장대에 관심이 모이는 이유는 여군들의 기준부터 다른 미모와 모델급 몸매 때문이다. 이들의 평균 신장은 178cm이며 나이는 20세에 뛰어난 미모를 자랑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유명 모델 출신도 포함돼 있다.

이에 대해 최근 한 중국 언론은 열병식에 참석한 여군들의 키가 들쑥날쑥하면 외관상 좋지 않기 떄문에 여군 의장대원의 신장은 대부분 175-180cm라고 전했다.

또 미모뿐 아니라 88%가 대학 재학 이상의 학력자라고 전해졌다.

여군 의장대는 3시간 동안 부동자세를 유지해야 하며, 40초 동안 눈을 깜빡이지 않는 혹독한 훈련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섹시 스타 린제이 펠라스의 독보적 볼륨감
    섹시 스타 린제이 펠라스의 독보적 볼륨감
  • 엄청난 볼륨감의 소유자... '카라 델 토로'
    엄청난 볼륨감의 소유자... '카라 델 토로'
  • '칸의 여인'
    '칸의 여인'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