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스타포토
  • ‘서울대 출신’ 지주연, 몸매 자신감 이 정도?…“내 엉덩이 탱탱”

  • 기사입력 2015-11-01 16:0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 서울대 출신 배우 지주연이 ‘마이리틀 텔레비전’(이하 마리텔)에 출연해 화제인 가운데, 과거 남성지와의 인터뷰가 주목받고 있다.

지주연은 지난 2013년 남성잡지 맥심과의 화보 촬영을 진행했다. 당시 지주연은 ‘촬영장의 여배우’라는 콘셉트로 고혹적이고 섹시한 여배우를 연기했다.

화보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지주연은 ‘제2의 김태희’라는 수식어 때문에 악플로 고생했던 사연을 고백했다.

또한 가장 자신 있는 신체 부위를 묻는 질문에 “엉덩이”라고 답하며 “솔직히 내가 생각해도 너무 탱탱하다”고 말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한편, 지난달 31일 오후 방송된 ‘마리텔’에서 지주연은 “사람들이 본인이 서울대 출신인 걸 잘 모르더라”는 질문에, “연기 커리어가 쌓이지 않은 상황에서 서울대 출신이라는 기사만 가득 뜨더라. 연기로 보여 드리는 것이 먼저가 아닐까 싶어서 언급을 안 했다”고 털어놨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sexy back'
    'sexy back'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