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인하대병원, ‘인천권역 내 심뇌혈관질환 골든타임 사수를 위한 심포지엄’ 성료

  • 기사입력 2017-10-13 17:42 |[헤럴드경제(인천)=이홍석 기자] 기자
  • 축소
  • 확대
  • 메일공공유
  • 프린트
  • 페이스북공유
  • 트위터공유
  • 카카오스토리공유
[헤럴드경제(인천)=이홍석 기자]인하대병원(병원장 김영모)은 지난 12일 인천 송도 센트럴파크 호텔에서 ‘제5회 인천권역 내 심뇌혈관질환 골든타임 사수를 위한 심포지엄’를 개최했다.

이번 심포지엄은 인천권역 내 심뇌혈관질환 응급의료체계와 치료 현황을 살펴보고 골든타임 사수를 위한 의료기관 간 협력에 대한 내용으로 진행됐다.



인하대병원은 지난 2012년 11월 보건복지부로부터 인천권역심뇌혈관질환센터로 지정 받아 인천권역의 심뇌혈관질환 문제 해결을 위해 급성기 치료, 재활 치료, 예방관리를 담당하고 있다.

2017년 인천권역심뇌혈관질환센터 평가지표에서 전년대비 심혈관센터는 응급실 도착 후 PCI 시술 시간이 약 30분 빨라졌으며 뇌혈관센터는 급성기 환자의 준중환자실 집중 치료 이용건수가 16% 가량 늘어났다.

이날 심포지엄은 안승익 인하대병원 진료부원장, 정한영 인하대병원 인천권역심뇌혈관질환센터장을 비롯해 인천지역 의료기관 의료인, 소방 구급대원 등 140여 명의 해당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심뇌혈관질환 환자의 이송, 전원과정에서 골든타임을 지키기 위한 방안에 대하여 활발한 토론이 이뤄졌다.

현동근 인하대병원 뇌혈관센터장은 “올해 심뇌혈관질환 환자의 진단 및 치료과정을 개선하기 위해 환자 의뢰-전원체계 개선을 위한 시범사업을 실시 중”이라며 “이송-전원단계에서 신속하고 안전한 정보전달을 통해 의뢰 및 의사결정이 용이하도록 별도 데이터베이스와 메신저 시스템을 도입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gilbert@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미녀 테니스 요정~ 아찔한 스매싱~~
    미녀 테니스 요정~  아찔한 스매싱~~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화려~섹시~ 파리의 유혹~~~
    화려~섹시~  파리의 유혹~~~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