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코스닥 시총 1조클럽 39社 ‘사상 최대’

  • 기사입력 2017-11-15 11:30 |박영훈 기자
  • 축소
  • 확대
  • 메일공공유
  • 프린트
  • 페이스북공유
  • 트위터공유
  • 카카오스토리공유
관건랠리 대형주 주도…1년새 3배이상 ↑
3분의 1이 바이오제약주 쏠림 숙제


코스닥 랠리를 대형주들이 주도하면서 시총 ‘1조 클럽’ 상장사가 사상 최대 규모로 증가하고 있다. 코스피 장세에 밀려 움츠려 있던 코스닥 우량주들이 본격적인 기지개를 켜기 시작했다. 다만 시총 상위 10위 내 바이오관련주가 7개사에 달하는 ‘업종 쏠림’ 문제는 풀어야 할 숙제로 지적된다.

15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지난 14일 기준 시가총액 1조원 이상 코스닥 상장사는 39개에 달한다. 지난해 12월 초만 해도 셀트리온과 CJ E&M 등 12개에 불과했으나 1년 새 3배 이상 불어났다.


셀트리온이 부동의 1위를 지키고 있으며, 셀트리온헬스케어, 신라젠, CJ E&M, 티슈진, 로엔, 메디톡스, 바이로메드, 파라다이스,코미팜 등이 톱10을 이루고 있다. 30위권에서는 고영(32위, 1조1324억원), 오스템임플란트(38위,1조700억원), 콜마비앤에이치(39위,1조 340억언) 등이 자리잡고 있다. 상장을 앞둔 스튜디오드래곤과 진에어 등도 시가총액이 1조원을 훨씬 웃돌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셀트리온, 셀트리온헬스케어, 셀트리온제약 등 코스닥시장을 상승세를 견인하는 ‘셀트리온 3형제’의 시총을 합치면 무려 34조7000억원에 달한다. 이는 현대차(35조3000억원)에 맞먹는 수준이다.

시총 3위에 올라선 신라젠 주가는 연초 1만2950원에서 14일 8만9400원까지 590% 급등세를 기록하면서 코스닥시장에 핫 종목으로 급부상했다. 전날도 MSCI(모간스탠리캐피털인터내셔널)에 편입됐다는 소식에 힘입으면서 10.92%나 올라 사상 최고가를 다시 쓰기도 했다. 시가총액이 6조원에 달한다.

지난 6일 상장한 이후 시가총액 5위까지 수직 상승한 티슈진도 상승세가 만만치 않다. 티슈진은 관절염 치료제 ‘인보사’를 앞세워 시총 3조원을 돌파했다. 


시가총액 상위 10곳 중 CJ E&M, 로엔, 파라다이스 등 3곳을 제외한 7곳(셀트리온, 셀트리온헬스케어, 신라젠, 티슈진, 메디톡스, 바이로메드, 코미팜)은 전부 제약·바이오 업종이다. 시총 1조 클럽 기업 중에서도 바이오주들이 3분의 1를 차지하고 있다.

지난 10월부터 이날까지 주가 상승률 상위권도 앱클론(200.7%), 셀트리온제약(173.3%), 신라젠(1000%), CMG제약(89.2%) 등 모두 바이오주가 싹쓸이하고 있다. 이들 중 일부 종목은 주가수익비율(PER)이 적게는 1000배에서 7000배에 이른다. 미래 성장성을 감안하더라도 적정 수준인지 의문이 커질 수 밖에 없는 대목이다.

금융투자업계 관계자는 “코스닥 지수가 780선을 웃돌며 연중 최고치를 기록했던 지난 2015년 7월에도 ‘1조 클럽’ 상장사는 23개에 불과했다”며 “ 바이오 기업들이 대거 포진되면서 쏠림 현상이 나타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상승장 이면에 바이오 종목에 대한 지나친 쏠림과 묻지마 투자 과열 양상에 대한 우려도 나올수 있는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박영훈기자/park@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화끈~ 삼바여인 변신은 무죄~~
    화끈~ 삼바여인  변신은 무죄~~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