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하지원 동생 배우 전태수 사망…“평소 우울증”

  • 기사입력 2018-01-22 00:3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배우 하지원의 동생 배우 전태수가 21일 세상을 떠났다.

전태수의 소속사 해와달엔터테인먼트는 이날 “전태수가 운명했다”며 “고인은 평소 우울증 증세로 꾸준히 치료받던 중 상태가 호전돼 최근까지도 연기자로서의 복귀를 구체적으로 논의하고 있었다”고 밝혔다.

소속사는 그러면서 “갑작스러운 비보에 유족들과 지인들 모두 비통함 속에 고인을 애도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사진=전태수 SNS]

소속사는 또 “장례는 가족 친지들과 지인들이 참석해 최대한 조용히 치를 예정”이라며 “고인의 마지막 가는 길을 경건하게 추모할 수 있도록 장례식장에서의 취재 또한 금해달라”고 당부했다. 소속사는 빈소도 공개하지 않았다.

전태수는 하지원(본명 전해림·40)의 남동생으로 둘은 1남3녀 중 각각 둘째와 막내다.

그는 2007년 SBS TV 아침드라마 ‘사랑하기 좋은 날’을 통해 연기자로 데뷔, 누나의 뒤를 이어 연기활동을 해왔다. 생전 영화 ‘유쾌한 도우미’(2008), ‘K&J 운명’(2009), ‘천국으로 가는 이삿짐’(2013)과 드라마 ‘성균관 스캔들’(2010), ‘몽땅 내 사랑’(2010~2011), ‘괜찮아, 아빠딸’(2010~2011), ‘궁중잔혹사-꽃들의 전쟁’(2013), ‘제왕의 딸, 수백향’(2013~2014) 등에 출연했다.
하지원은 오는 22일 예정된 영화 ‘맨헌트’ 언론시사회 참석 등 스케줄을 취소하고 빈소를 지킬 예정이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