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류현진 시즌 3승 눈앞…6이닝 3피안타 2실점

  • 기사입력 2018-04-17 13:4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이슈섹션]LA다저스 류현진 선수가 시즌 3번째 선발 등판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특히 포수 그랜달과의 호흡도 문제가 없음을 증명했다.

류현진은 17일 다저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샌디에이고와의 경기에 선발 등판해 6이닝 동안 3개의 안타만 허용하면서 2점만을 내줬다. 류현진은 6대 2 상황에서 마운드를 내려오면서 승리 투수의 요건을 갖춘 상태다.

류현진 선수는 2회 빌라누에바에게 2점 홈런을 허용했지만, 3회 초 다저스가 5점을 쓸어 담으면서 흔들림 없는 투구를 이어갔다. 그는 이번 시즌 최다인 9개의 삼진을 잡아내면서 전성기 시절 모습을 선보였다.

[사진제공=게티이미지]

류현진 선수는 2경기 연속 퀄리티스타트를 이어가면서 커쇼 외에 이렇다 할 선발투수가 없는 LA 다저스의 희망으로 떠오르고 있다. 8회 말 현재 LA다저스는 샌디에이고를 6대 2로 끌고 가고 있다.

특히 류현진은 그랜달과의 배터리 호흡에 대한 우려의 시각도 불식시켰다. 두 선수는 지난 3일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와의 원정경기에서 호흡을 맞춘 바 있다. 당시 류현진은 4이닝을 채우지 못하고 3실점하며 조기 강판 됐다.

반면 두 번째 선발등판인 지난 11일 오클랜드전에서는 오스틴 반스와 배터리를 이뤄 6이닝을 안타 1개만을 허용하며 무실점 호투로 시즌 첫 승을 올려 대조를 이뤘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