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식품
  • 팔삭 커리산도·찰보리 콩도넛…제주산 신메뉴 드시러 옵서예~

  • 기사입력 2018-05-17 11:2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제주 도시재생지원센터, 메뉴6종 개발
19일 ‘제주 푸드포트 페스티발’ 시식회


제주산 식재료를 활용해 개발된 제주형 음식메뉴 6가지가 일반 주민들에게 선보여진다.

제주형 공공레시피 개발을 추진해온 제주도 도시재생지원센터는 오는 19일과 20일 양일에 걸쳐 제주시 탐라문화광장 일원(산지천 갤러리 일대)에서 ‘제주 푸드포트 페스티발’을 열고 ‘제주형 공공레시피’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제주도 도시재생지원센터는 음식문화를 통한 지역주민의 역량 강화와 지역 경제활성화를 위해 제주형 공공레시피를 개발, 최종 레시피 6가지를 완성했다. 


제주 푸드포트 페스티발에서 첫 선을 보이게 될 제주형 공공레시피 메뉴는 총 6가지로 팔삭 커리산도, 몰몰 함박스테이크, 벌크업 머핀, 찰보리 콩도넛, 에그콜리 구름 샌드위치, 메리 명란마요 주먹밥이다. 팔삭과 말고기, 보릿가루, 메추리알 등 상대적으로 덜 알려진 제주 특산물을 이용해 누구나 부담없이 즐길 수 있는 메뉴로 만들었다.

특히 ‘팔삭 커리산도’에 사용된 팔삭은 재래종 감귤 종류로, 달콤하면서도 쌉싸래한 맛이 나서 ‘제주 자몽’이라고도 불리기도 한다. 팔삭을 주재료로 사용한 ‘팔삭 커리산도’는 팔삭의 상큼한 과육뿐 아니라 겉 껍질까지 채썰어 숙주와 함께 초절임해 만들었다. 이외에도 말고기를 활용한 ‘몰몰 함박스테이크’와 ‘벌크업 머핀’, 그리고 제주 보리를 넣은 ‘찰보리 콩도넛’ 메뉴도 새롭게 선보인다. 메뉴는 총 6대 푸드트럭을 통해 1대 당 하루에 100명씩, 이틀 동안 총 1200여 명에게 무료 시식으로 제공된다. 


제주형 공공 레시피를 토대로 열리는 제주 푸드포트 페스티발은 음식을 주제로 지역 주민의 소통을 활성화하고 제주시 원도심 지역 상권의 경쟁력 강화를 목표로 하고 있다. 한국공예ㆍ디자인문화진흥원과 제주특별자치도가 주최하는 ‘공공디자인으로 행복한 공간 만들기’ 사업의 일환으로, 제주특별자치도 도시재생지원센터가 지난해부터 추진해왔다.

제주 푸드포트 페스티발에서는 시식회 외에도 팔삭레몬청 만들기와 버스킹 공연, 플리마켓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이다. ‘팔삭과 레몬으로 청 만들기’ 프로그램은 제주도에서도 흔히 해볼 수 없는 체험으로, 현장 접수를 통해 참여할 수 있다. 

육성연 기자/gorgeous@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