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종목별
  • 33위 박소혜, 준우승급 가치 기아K9 받았다

  • 기사입력 2018-06-12 10:5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아차, 에쓰오일대회 홀인원상 시상
아마추어 때 2회, 프로 데뷔후엔 처음

[헤럴드경제=함영훈 기자] 지난 10일 종료된 KLPGA 에쓰오일 챔피언십에서 홀인원을 기록한 박소혜(21ㆍ나이키)가 12일 8000만원 상당의 기아자동차 ‘THE K9’ 차량을 받았다.

8000만원이면 웬만한 대회 준우승급 상금과 비슷한 가치이다. 박소혜는 이 대회 공동 33위를 기록했다.

인코스(10번 홀)에서 최종라운드를 시작한 박소혜는 자신의 첫 번째 파3 홀인 12번 홀(파3,170야드)에서 6번 아이언으로 한 티 샷이 핀 앞 7m 지점에 떨어진 후 홀로 그대로 굴러 들어가면서 값진 홀인원을 기록했다.


박소혜는 홀인원의 좋은 흐름을 이어가 버디 3개를 추가했고 보기는 1개로 막으면서 최종라운드에서만 4타를 줄였다.

박소혜는 “차량이 걸린 파3 홀인 줄 몰랐다. 치고 나서 방향은 좋았는데 조금 크게 튀어서 ‘핀을 넘어가겠구나’라고 생각하며 공을 보고 있었는데, 갑자기 사라지는 것을 봤다. 주변에서 환호성을 치는 것을 보고 홀인원인 줄 알게 됐다. 어안이 벙벙하기도 했는데 엄청 놀랐고, 기뻤다”는 소감을 밝혔다.

그는 “아마추어 시절 홀인원을 두 번 한 적이 있었는데, 프로 데뷔 후는 처음”이라며 “샷감이 좋았던 것이 아니어서 홀인원에 대한 욕심이 아예 없었는데, 그래서 들어간 것 같다”고 말했다.

기아자동차 K9 차량이 내걸린 홀에서 홀인원이 나온 것은 2014년 ‘교촌 허니 레이디스 오픈’에서 김민선5(23,문영그룹), 2015년 ‘OK저축은행 박세리 인비테이셔널’에서 정희원(27,파인테크닉스), 2016년 ‘롯데 칸타타 여자오픈’에서 오지현(22,KB금융그룹), 지난해 ‘제7회 KG-이데일리 레이디스 오픈 with KFC’에서 안송이(28,KB금융그룹) 이후 이번이 다섯 번째이다.

KLPGA투어 메이저 대회인 ‘기아자동차 한국여자오픈 골프선수권대회’를 꾸준히 개최하는 등 여자프로골프투어 성장에 큰 역할을 해온 기아자동차는 2011년부터 ‘KLPGA 공식자동차 홀인원 스폰서’로 KLPGA와 함께하고 있으며, 정규투어에서 홀인원 이벤트를 진행하며 투어에 활기를 불어넣고 있다.

abc@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中東 여인~시선 사로잡는 섹시 란제리~~~
    中東 여인~시선  사로잡는  섹시 란제리~~~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