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식품
  • [aT와 함께하는 글로벌푸드 리포트] 1인가구 혼밥·혼행족 확산…유통채널 바뀌는 中

  • 기사입력 2018-08-06 11:1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중국에 젊은 1인가구가 늘며 이들의 생활 방식이 유통업계에 영향을 미치고 있다.

한국 농수산식품유통공사(aT)에 따르면 최근 몇 년간 중국엔 혼자 밥을 먹고 여행하는 등 혼자 하는 생활 방식이 확산되고 있다

이로 인해 패스트푸드와 같은 1인 식사 비율이 부쩍 늘었다. 중국 음식배달앱 어러머의 데이터에 따르면 1인 배달음식의 주문 수량은 전년 대비 26%나 증가했다.

또한 미니 가전용품, 소형 면적 아파트의 수요도 늘고 있다. 쇼핑플랫폼 알리바바의 데이터에 따르면 미니 세탁기 매출액은 2016년 44%에서 2017년 72%까지 급증했다. 여행플랫폼 시트립에서는 ‘혼행족’(혼자 여행하는 사람들) 수가 2014년에서 2016년 사이 100%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1인가구의 소비 트렌드는 유통 채널도 바꾸고 있다. 이들은 장시간 식사하며 대화하기 보다 휴대폰으로 편리하고 빠르게 식사를 주문하는 소비방식을 선호한다.

또한 대형마트 보다는 집 근처 편의점을 자주 이용했다. 코오베이 플랫폼에서 2016년에서 2017년 사이 슈퍼마켓 및 편의점 소비 데이터를 비교한 결과, 사용자의 생활반경 500미터 내의 마트와 편의점 이용률이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1인가구는 대체로 많은 양을 구입하지 않고 필요할 때 소량만 구매하는 경향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외식업계에서도 혼자 간편하게 식사를 해결할 수 있는 음식이 인기다. 1인가구에게 특히 인기가 많은 것은 즉석 훠궈(간편식 중국 샤브샤브)다.

aT 관계자는 “중국은 현재 젊은 세대를 공략하기 위해 편의점이나 배달 어플 등 새로운 유통채널을 공략하는 신 비즈니스 모델 구축의 필요성이 대두되고 있다”라며 “과다한 상품 구성보다는 소량 생산과 상품의 고급화를 중국 시장에 공략하는 것이 효과적이다”라고 조언했다.

고승희 기자/shee@heraldcorp.com

[도움말=정하패 aT상하이지사]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