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화제뉴스
  • 엘제이·류화영 지인의 쓴소리 “그 나물에 그 밥…이제 그만 좀 하자”

  • 기사입력 2018-08-27 08:2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엘제이(왼쪽)와 류화영(오른쪽)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배우 류화영과 방송인 엘제이(LJ)가 데이트 폭력 논란으로 세간의 이목이 쏠리고 있는 가운데 두 사람의 지인이라고 밝힌 한 측근이 싸움 자제를 당부하는 SNS 글을 올려 눈길을 끌었다. 해당 글에는 류화영과 엘제이 사이를 ‘아니 땐 굴뚝에서 연기가 날일이 없다’고 해 두 사람이 연인이였을 가능성을 암시했다. 또한 류화영이 지인이 있는 술자리에서 수차례 엘제이를 욕하고 때리는 장면을 목격했다며 ‘둘 다 잘한 건 없으니 이제 그만 좀 하자’며 싸움자제를 당부하고 있다.

24일 류화영과 엘제이를 모두 안다는 지인 A씨는 자신의 SNS를 통해 두 사람과 관련 장문의 글을 올렸다.

엘제이와 류화영의 지인이 올린 장문의 SNS글 캡처.
A씨는 글에서 “둘 다 잘한 건 하나도 없다”고 질타하며 “기사처럼 엘제이가 이렇게 폭력적이고 나쁘고 양아치고 사람들에게 질타 받는 건 엘제이가 받아야 하는 벌이지만 류화영 역시 엘제이와 나이 한참 많은 나 포함 오빠들과 같이 식사나 술자리를 하면서 많은 사람들 앞에서 엘제이에게 욕하고 때리고 하는 거 한 두 번 본 것도 아니다. 맞고 있는 엘제이나 그런 행동을 하는 류화영이나 그 나물에 그 밥인 것 같다”고 주장했다.

이어 A씨는 “엘제이의 폭력성이 아니고 그 둘의 폭력성인 듯. 둘 사이에 만나면서 그 어떤 일이 있던 거 궁금하지도 않고 관심도 없지만 엘제이가 참 짠하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A씨는 “결론은 둘 다 똑같다고 본다”며 “이제 그만 좀 하자 정말”이라며 장문의 글을 마무리했다.

한편 엘제이는 지난 8월22일 오후부터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류화영과 찍은 사진을 대량 공개, 그와 연인 관계라고 주장해 논란이 됐다.

이에 류화영은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1년간 친한 오빠동생 사이였고, 두 달 전쯤 고백을 해 와서 호감을 가졌지만 엘제이의 폭력성과 집착이 드러나 일주일밖에 교제하지 않았으며 그에게 데이트 폭력과 협박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이에 엘제이는 다른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화영이가 이날 주장한 데이트 폭력 주장을 거짓이다. 오히려 뺨은 내가 맞았을 때가 있었다”고 반박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