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화제뉴스
  • 20년째 44사이즈 유지…박소연 남모르는 ‘아픈 속사정’ 공개

  • 기사입력 2018-08-28 11:0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방송인 박소현이 20년째 44사이즈의 몸매를 유지하는 남모르는 속사정이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를 통해 처음으로 공개됐다. [사진=OSEN]

[헤럴드경제=이슈섹션] 20년 째 한결같이 44사이즈를 유지하고 있는 비비인형 박소현이 몸무게와 관련 남모르는 아픈(?) 속사정을 털어놔 화제다.

28일 녹화현장인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역지사지 특집:오늘만 사는 MC’ 편 게스트로 출연한 박소현, 김숙, 박나래, 소녀시대 써니는 명MC들 답계 유쾌한 입담을 선보인다.

이날 박소현은 김숙의 다이어트 소식을 듣고 ‘이런 날이 오는구나’라며 놀랐고 식사 메뉴를 보고 다시 한 번 놀랐다고 밝혔다.

박소현은 “김숙이 다이어트를 하는데, 한 끼에 내 일주일 치 식사량을 먹는다” 고 폭로했다. 김숙이 한 끼 식사로 바나나 한 송이를 가져온 것. 이에 김숙은 “우유와 바나나가 다이어트에 좋다고 추천을 받았는데, 먹어야 하는 양을 듣지 못했다”고 핑계를 대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물들였다.

빼빼 마른 몸매의 소유자인 박소현이 계속 다이어트를 하는 진짜 이유도 처음으로 공개됐다. 

박소현은 “예전에 발레를 하면서 무릎 부상을 입게 됐다”며 “몸무게가 늘게 되면 수술이 불가피한 상황이다”고 고백했다.

이에 대식가 김숙을 비롯한 동생들은 “처음 듣는 이야기다”, “옆에서 많은 양의 식사를 했던 게 미안하다”며 안타까운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바비인형 박소현과 먹방계 요정 김숙의 다이어트에 얽힌 자세한 이야기는 28일 오후 8시30분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 확인할 수 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