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종목별
  • ‘김연경 활약’ 한국 여자배구, 일본 꺾고 동메달

  • 기사입력 2018-09-01 16:4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 한국 여자배구가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일본을 따돌리고 동메달을 거뒀다.

차해원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1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의 겔로라 붕 카르노(GBK) 배구장에서 열린 동메달 결정전에서 일본을 세트 스코어 3-1(25-18 21-25 25-1527-25)로 꺾었다.
 
1일 오후(현지시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겔로라 붕 카르노(GBK) 배구장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AG) 여자 배구 동메달 결정전 한국과 일본의 경기. 한국 선수들이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한국은 대회 2회 연속 우승에 도전했으나 전날 준결승에서 태국에 패해 동메달 결정전으로 밀렸다.

세계적인 거포 김연경(터키 엑자시바시)은 마지막이 될지도 모르는 아시안게임 최종전에서 29점을 퍼부어 동메달 획득의 일등공신이 됐다.

3세트까지 24점을 올린 김연경은 4세트에선 리시브와 수비를 강화하는 등 공수에서 해결사 노릇을 톡톡히 했다.

불안한 서브 리시브 탓에 결승행 티켓을 태국에 내준 준결승전과 달리 한국은 일본을 상대로 모처럼 공수 조화를 뽐냈다. 블로킹의 절대 우세가 팀 승리로 직결됐다. 한국은 블로킹 수에서 14-4로 일본을 멀찌감치 밀어냈다.

한국은 4세트에서 여유 있게 앞서다가 듀스로 접어들었으나 25-25에서 양효진(현대건설)의 밀어넣기로 매치 포인트를 쌓고 양효진의 가로막기로 승리를 거뒀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