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도티 “구독자 237만명·누적영상 3천·정직원 백명”…유재석 넘는 인기

  • 기사입력 2018-09-07 09:3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사진=KBS 2TV ‘해피투게더3’]
[헤럴드경제=이슈섹션] 게임 크리에이터 도티가 자신의 수입과 인기를 밝혔다.

지난 6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3-해투동:반짝반짝 특집’에는 김태진-도티-이사배-이수민이 출연해 반짝반짝 빛나는 4인 4색 매력으로 웃음을 선사했다.

이날 방송에서 도티는 “구독자 수는 237만여명, 누적된 영상은 3천개가 넘는다”며 “회사 규모는 중소 기업 급이다. 직원도 백 명 정도 된다”고 놀라운 규모를 밝혔다. 이에 대해 박명수는 “도티가 KBS도 살 수 있다”고 다소 과장된 증언을 덧붙이며 도티에 대한 찬양을 이어갔다.

뿐만 아니라 도티는 어린이들 사이에서 ‘초통령’으로 불린다며, ‘유느님’ 유재석의 인기를 뛰어 넘는 어마어마한 인기를 셀프 고백했디.

도티는 ‘요즘 아이들, 유재석은 몰라도 도티는 안다’는 기사가 났었다고 전해 듣는 이들의 귀를 쫑긋하게 했다. 바로 유재석이 ‘무한도전’에서 인터뷰했던 유치원생이 “유재석은 (누군지) 모르는데 도티는 좋아한다”고 말했던 것.

초등학생들 사이에서의 큰 인기에 도티는 “길을 지나가다가 오이를 먹지 않는 아이를 둔 부모의 부탁을 받아 ‘우리 친구 오이 꼭 먹고 도티TV에서 만나요~’라며 영상통화까지 했다”고 밝혀 웃음을 빵 터뜨렸다.

onlinenews@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