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화제뉴스
  • ‘구내식당’ 성시경 “옆집서 토막살인 사건…2주간 모르고 잠자“

  • 기사입력 2018-09-07 11:0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6일 방송된 MBC ‘구내식당’ MC 성시경이 자신의 경험담을 소개해 눈길을 끌었다. 방송캡처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발라드황제 가수 성시경이 옆집에서 토막살인 사건이 발생한 것과 그 옆에서 무려 2주간 잠을 잔 경험을 털어놔 화제다.

6일 방송된 MBC ‘구내식당-남의 회사 유랑기’에서는 서울지방경찰청을 방문한 이상민, 조우정, 소진의 모습과 함께 각자 경철서와 관련된 경험담을 전했다.

4명의 MC중 한명인 성시경은 “옛날에 지내던 작업실 바로 옆방에 살인사건이 난 적이 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감기가 심하게 걸려서 입원을 했었다”며 “퇴원하고 작업실로 돌아와 보니 (집)입구에 폴리스라인이 쳐있더라”고 말했다.

그는 “바로 옆 호수에서 벽을 하나 두고 토막 살인이 발생한 거다”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어 성시경은 “(범인이)가방에 (시신을) 넣어서 냄새날까봐 신나와 페인트를 붓고 시체를 방 한쪽에 유기했던 사건이었다”며 “그런데 시체를 유기한 장소가 내 침실 벽 너머였다. 2주가 넘도록 그걸 모르고 그 옆에서 맨날 잤다. 냄새도 안 났었다”고 밝혀 패널들을 경악케 했다.

성시경은 해당 사건이 뉴스에도 보도됐다고 밝혔다.

한편 ‘구내식당’은 분야별 국내 대표기업들의 상세한 부분을 모두 보여주는 직장 밀착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으로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10분에 방송된다.

onlinenews@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