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국제정치
  • 中 시진핑 국가주석, 北 김정은에 9ㆍ9절 축전

  • 기사입력 2018-09-09 08:2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북한 정권수립 70주년(9월 9일)인 9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에게 축전을 보내 북중 간 유대관계를 다시 한번 확인시켰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조선중앙통신은 이날 오전 “김정은 동지께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총서기이며 중화인민공화국 주석인 습근평 동지가 9일 축전을 보내여왔다”고 보도했다.

지난 5월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오른쪽)이 중국 랴오닝성 다롄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만나는 모습. [제공=연합뉴스]

시 주석은 ‘존경하는 김정은 동지’라고 시작한 축전에서 “중조(북중) 두 나라는 산과 강이 잇닿아 있는 친선적인 린방(이웃나라)”이라며 “전통적인 중조 친선은 두 나라 노세대 영도자들이 친히 마련하고 정성껏 키워온 쌍방의 공동의 귀중한 재부” 라고 강조했다.

중앙통신은 같은 날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도 김 위원장에게 축전을 보냈다고 보도했다.

푸틴 대통령은 축전에서 “나는 우리들이 공동의 노력으로 쌍무적인 대화와 여러 분야에서의 건설적인 협조를 더욱 확대할 수 있을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것은 우리 두 나라 인민들의 이익에 전적으로 부합되며 조선반도(한반도)와 동북아시아 지역 전반의 안정과 안전을 강화하는데 이바지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