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종목별
  • 히딩크 “목표는 도쿄올림픽 출전”…中 U-21 축구대표팀 감독 부임 확인

  • 기사입력 2018-09-09 19:3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이슈섹션] 거스 히딩크(72) 감독이 중국 21세 이하(U-21) 축구대표팀을 맡는다고 밝혔다.

히딩크 감독은 8일(한국시간) 네덜란드 매체 베로니카 인사이드와 인터뷰에서 “은퇴할 나이에 좋은 자리를 얻게 됐다”라며 중국 U-21 대표팀 사령탑 부임 소식을 스스로 밝혔다.

히딩크 감독은 “중국은 올림픽에 출전할 만한 실력을 갖췄다”면서 “1차 목표는 2020년 도쿄올림픽 출전자격을 얻는 것”이라고 말했다.

현지 매체 보도에 따르면, 히딩크 감독은 이달 안으로 중국 U-21 대표팀에 합류해 본격적으로 지휘할 예정이다.

한편 올림픽에 출전하기 위해선 내년 3월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 예선을 통과한 뒤 2020년 1월 AFC U-23 챔피언십 본선에서 3위 안에 들어야 한다.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에선 한국과 일본, 이라크가 아시아를 대표해 출전했다. 중국은 자국에서 열린 2008년 베이징 대회를 끝으로 올림픽 무대를 밟지 못했다.

베이징 대회에선 조별리그 1무 2패를 기록해 8강 진출에 실패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