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생활경제
  • 풀무원푸드머스, 식중독 피해보상 총력…24시간 상담센터 운영

  • 기사입력 2018-09-10 13:4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풀무원푸드머스가 더블유원에프엔비로부터 공급받아 판매한 ‘우리밀 초코블라썸케익’. 식중독을 일으키는 ‘살모넬라 톰슨’이 검출돼 2200여명이 식중독에 감염됐다.

- 대책위에 상담센터 신설…24시간 운영
- 글로벌 품질안전관리시스템 선제 도입

[헤럴드경제=김지윤 기자] 풀무원푸드머스가 최근 벌어진 식중독 파문에 대한 피해보상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풀무원푸드머스(대표 유상석)는 식품제조업체 ㈜더블유원에프엔비의 ‘우리밀 초코블라썸케익’으로 인한 식중독 의심 사고와 관련, 해당제품의 유통판매업체로서 책임을 통감하고 24시간 피해상담센터를 운영한다고 10일 밝혔다. 식중독 의심환자의 치료비와 급식중단 피해 보상에 총력을 다한다는 입장이다.

이번 대책 발표와 함께 유 대표는 직접적인 사과의 뜻을 전했다.

유 대표는 이날 입장문에서 “이번 식중독 원인을 식약처가 조사 중 이지만 해당 제품을 유통한 회사로서 책임을 통감하고, 피해를 입은 학생과 학부모, 학교 관계자 여러분께 다시 한번 진심으로 사과를 드린다”며 “회사 임원진이 학교와 병원을 방문해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는 학생 현황을 파악, 위로하고 24시간 피해상담센터에서 피해 받은 분들의 고통과 어려움을 일일이 접수 받아 피해보상에 총력을 기울이기로 했다”고 했다. 이에 “우선적으로 병원에서 진료받은 학생들의 치료비 전액과 급식중단에 따른 학교 피해에 대해 보상할 방침”이라고 했다.

푸드머스는 이를 위해 식중독 사고 의심단계부터 운영해온 대표이사를 중심으로 한 비상대책위원회에 ‘피해상담센터(080-600-2800)’를 설치하고 이번 사태가 해결될 때까지 24시간 운영하기로 했다.

또 유 대표 등 푸드머스 임원진들이 모두 나서 식중독 의심 환자가 발생한 해당 학교와 병원을 방문, 환자들을 위로하는 한편 피해 현황을 직접 파악하고 있다.

한편 푸드머스측은 제조업체의 위생과 내부안전기준을 재점검했으며, 해당제품의 원재료와 완제품에 대한 식중독 원인을 정밀조사해 식중독 재발방지를 위한 종합대책을 마련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이밖에도 위생ㆍ품질관리를 획기적으로 개선하기 위해 식중독 예방 전담부서를 신설하고 선진국이 운용하고 있는 글로벌 품질안전관리시스템을 선제적으로 도입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summer@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