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정당
  • 한국당 “판문점 선언 추계 구체적이지 않으면, 논의조차 하지 않을 것”

  • 기사입력 2018-09-11 16:2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박병국 기자]자유한국당은 11일 “정부의 구체적이고 상세한 재정추계서가 제출되지 않은 상태에서 판문점선언 비준안은 논의 대상조차 될 수 없다”고 밝혔다.

윤영석 한국당 수석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내고 “ 정부가 ‘불성실한 청구서’를 내민다면 중대한 문제에 직면하게 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정부가 제출할 비준동의안 재정추계에는 판문점선언 이행을 위한 구체적인 대 북한 경제 지원 예산 전체규모가 포함되지 않았다고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남북관계발전법 제 21조’에는 ‘중대한 재정적 부담 또는 입법사항과 관련된 남북합의서는 국회 비준 동의를 거쳐 발효한다’고 명시되어 있다”며 “따라서 국회는 판문점선언의 재정부담 규모를 정부에서 제출한 재정추계를 근거로 철저히 심사할 임무가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지금껏 막연한 예산내역을 담은 남북 간 합의서가 국회동의를 받은 적은 없다”며 “철도ㆍ도로 사업 특성상 막대한 혈세가 쓰이는 만큼 국회가 국민의 입장에서 철저히 심사해야 하기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윤 대변인은 “정부는 성의 있는 재정추계서를 제출해야 한다. 판문점선언 내용에 담겨있는 ▶동해선 및 경의선 철도·도로 연결 및 현대화 추진을 위한 총예산, ▶남북공동연락소 개성 설치 예산, ▶그 외 각종 남북경제교류 사업 예산에 대한 구체적 내용을 담아야 할 것”이라고 촉구했다.

cook@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