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자체
  • 안양시, 대형 유통업체 과대포장 점검

  • 기사입력 2018-09-11 21:4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안양)=박정규 기자]안양시(시장 최대호)는 추석을 앞두고 선물 세트등 과대 포장 행위가 많아질 것에 대비해 대형 유통업계를 대상으로 포장 기준 준수 여부를 집중 점검한다고 11일 밝혔다.

시는 오는 21일까지 관내 백화점, 대형마트 등 6개소를 대상으로 제과류, 주류, 화장품류, 잡화류(완구‧벨트‧지갑 등), 1차식품(종합제품) 등을 점검한다. 
 
[사진=안양시청 전경]
[사진=안양시청 전경]

간이 측정을 통해 포장재질과 포장방법을 측정한 후 기준 초과 의심 제품은 전문기관에 포장검사를 받도록 조치하고 포장검사 결과에 따라 기준 초과시 과태료를 부과할 방침이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제조사나 유통업체가 앞장서 포장재 사용량을 줄일 수 있도록 노력하고, 시민들도 실속 있는 선물로 친지들과 풍성한 한가위를 보내시기를 바란다”고 했다.

fob140@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2018 맥스큐 머슬마니아 오리엔트 챔피언십’
    ‘2018 맥스큐 머슬마니아 오리엔트 챔피언십’
  •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 이런 드레스?
    이런 드레스?
  • 테이프로 만든 예술
    테이프로 만든 예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