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일반
  • 文대통령, 내일 원로자문단 오찬…북미 교착 풀 혜안 나올까

  • 기사입력 2018-09-12 11:5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문재인 대통령이 3차 남북정상회담 관련, 13일 원로자문단을 청와대로 초청해 오찬을 하고 조언을 듣는다. 이 자리에서 교착상태에 빠진 북미 협상 난관을 타개할 수 있는 묘책이 나올지 주목된다.

12일 청와대 등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임동원 전 통일부 장관을 단장으로 한 원로자문단을 청와대 본관으로 초청해 오찬 겸 간담회를 진행할 예정이다.

자문단은 원로자문단과 전문가 자문단으로 구성돼 있다. 전문가 자문단은 통일부 장관 주관으로 이날 오전 서울 모처에서 조찬 겸 간담회를 진행했다. 올해 3월 구성된 원로자문단에는 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특보 등이 포함돼 있다.

문 대통령은 지난 4월 27일 1차 남북정상회담 당시에도 회담 전 원로자문단을 청와대로 초청해 조언을 들은 바 있다. 청와대 고위 관계자는 “13일 원로자문단과 경내에서 오찬 일정이 잡혀있다”고 말했다. 13일 오찬 행사에는 조명균 통일부 장관 등 정상회담 관련 장관들도 함께 할 예정이다.

오는 18일부터 사흘간 일정으로 문 대통령이 평양을 방문해 열리는 3차 남북정상회담 준비는 급하지만 비교적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13일께에는 대령급 군사실무회담이, 오는 14일에는 남북연락사무소 개소가 예정돼 있다. 남북고위급 실무협의도 조만간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 청와대 관계자는 “실무회의는 이르면 13일 진행될 수 있다”고 말했다.

논란이 이는 부분도 있다. 전날 국회에 제출된 판문점 선언 비준 동의안에 첨부된 비용 추계는 필요 경비를 너무 적게 책정했다는 비판을 받고 있다. 또 청와대는문희상 국회의장 등 국회 의장단을 평양 남북정상회담에 초청했다가 거부됐고, 방북단 규모가 예전(300명가량) 대비 크게 줄은 200명 수준으로 책정된 것도 뒷말이 나오고 있다.

홍석희 기자/hong@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