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복권 당첨금 찾아가세요”…올해 미수령 금액만 315억원

  • 기사입력 2018-09-12 12:0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자료=기획재정부. 강병원 의원실 제공]
- 최근 4년간 나눔로또 5등 500만 건, 연금복권 7등 150만 건 이상


[헤럴드경제=이태형 기자]올해 1∼8월 동안 복권에 당첨되고도 찾아가지 않은 미수령 복권 당첨금은 나눔로또가 301억원, 연금복권이 14억원으로 총 315억원에 이른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강병원 의원이 기획재정부로부터 제출받은 ‘미수령 복권 당첨금’ 자료에 따르면, 2014∼2017년 미수령 당첨금은 나눔로또가 1745억원, 연금복권이 212억원 등 총 1957억원에 달한다.

특히 당첨금이 낮은 나눔로또 5등(5000원)과 연금복권 7등(1000원)의 미수령 건수는 각각 매년(2014∼2017) 500만건과 150만건이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같은 기간 당첨금이 많은 1등의 경우도 나눔로또는 18명이나 당첨금을 찾아가지 않았으며, 연금복권은 등수별로 집계한 2015년 이후에만 6명이 당첨금을 수령하지 않았다.

복권 당첨금의 수령 기간은 1년으로, 아직 1년이 지나지 않은 지난해 9월 이후부터의 미수령 금액은 이제라도 당첨금을 수령할 수 있다. 1년이 지난 미수령 당첨금은 복권 기금에 편입돼 서민을 지원하는 공익사업 목적으로 사용된다.

한편 2014∼2017년 기간 복권의 총 매출액은 14조617억원이며, 이 중 5조8867억원은(41.9%) 복권기금으로, 7조919억원은(50.4%) 복권 당첨금으로 사용됐다.

강병원 의원은 “복권을 구입한 경우 당첨여부를 확인해 당첨되고도 금액을 수령하지 못하는 일이 없도록 주의해야 한다”며 “복권위원회는 낮은 등수의 당첨금 미수령을 줄일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해야 한다”고 말했다.

thlee@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