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뉴스속보
  • 하태경 “文 대통령, 방북 동행 강요…데이트 폭력 수준”

  • 기사입력 2018-09-12 14:1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사진=연합뉴스]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바른미래당 하태경 최고위원이 문재인 대통령을 향해 “김정은 위원장에게 보이는 정성 절반만큼이라도 우리 야당한테 보여주시길 바란다“라고 비판했다.

12일 국회에서 열린 제5차 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한 하 최고위원은 ”방북 동행을 강요하는 것이 거의 데이트 폭력수준이다. 같이 가자고 하면서 야당 꽃할배라고 비아냥거리고 당리당략이라고 비난하고 있다. 국회의장까지 일개 비서 취급하면서 같이 가자고 한다”며 비난의 목소리를 이어갔다.

이어 “선진국가 치고 대통령과 국회의장이 동시에 외국을 방문하는 경우가 없다. 오죽했으면 그 점잖은 문희상 의장님까지 자존심 상한다고 했겠는가. 외교안보에 있어서 우리 바른미래당은 적극적으로 협치를 하겠다고 했다. 남북관계에 있어서도 돕고 싶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그러나 제가 볼 때는 청와대에서 우리가 돕지 못하게 함정을 파고 있는 것 같다. 진정으로 문재인 대통령, 임종석 실장이 야당과 외교안보분야 협치를 하고 싶으면 데이트폭력 수준의 방북 동행 강요에 대해서 사과부터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전날 문재인 대통령은 “중차대한 민족사적 대의 앞에서 제발 당리당략을 거둬주시기 바란다”며 방북 제안을 거절한 정치권을 향해 ‘당리당략’이라고 비판했따.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국무회의를 주재하고 “국회 차원에서도 이번 정상회담을 국회 회담의 단초를 여는 좋은 기회로 삼아주시기 바란다”며 이같이 말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