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중기/벤처
  • 반월·시화 ‘스마트산단’ 시범사업 본격 추진

  • 기사입력 2018-09-12 18:1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포스코ICT컨소시엄 선투자로 대·중기상생형 스마트공장 건설

민간 대기업이 보유한 첨단 기술력과 자금을 선투자해 스마트공장을 확산시키는 사업이 산업단지 차원에서 처음 추진된다. 이를 통해 산단 입주기업들이 초기 투자부담이 없이 스마트공장을 구축할 수 있을 것이란 전망이다.
한국산업단지공단(이사장 황규연)은 12일 경기 안산시 경기지역본부에서 ‘반월·시화국가산업단지 스마트산업단지 민간투자 시범사업‘ 업무협약식을 포스코ICT 컨소시엄과 체결했다고 밝혔다.

컨소시엄은 포스코ICT·KT·한전·장우기계 4개 사로 구성됐으며, 스마트허브경영자협회·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민관합동스마트공장추진단도 헙약에 참여했다.

협약에 따라 국내 최대 중소기업 집적지인 반월, 시화, 시화MTV 3대 국가산단을 대상으로 대기업들이 컨소시엄을 구성해 스마트공장을 중소·중견기업에 보급하게 된다. 민간의 자생적인 스마트공장 확산 모델을 처음이다.

산단공은 지난 6월 스마트 생산·경영·에너지 효율화를 추진하는 사업자로 포스코ICT컨소시엄을 선정했다. 산단 차원에서 추진하는 첫 시범사업이기에 최우수 기술제품, 성능 보증 및 최고의 사후관리, 최적의 금융조건으로 구성해 분야별로 파격적인 서비스 조건을 제공하게 된다. 이로써 기업의 부담을 최소화해 실질적인 도움이 되도록 했다.

먼저 ▷생산 및 경영관리 솔루션 분야는 서비스요금을 대폭 할인하며 ▷공장에너지관리시스템(FEMS) 분야는 컨소시엄에서 고효율 에너지절약 설비를 선투자 후 에너지 절감액으로 분할상환(민간ESCO 방식)한다. 또 ▷전용통신망 분야는 서비스요금을 대폭 할인하고 전용 데이터를 정액 제공하며 ▷폐수처리 고효율 슬러지 건조기는 차별화된 가격정책을 제공하게 된다.

또한 컨소시엄은 분야별 최고 전문가를 투입하여 1000만∼2000만원 상당의 스마트 생산·경영·에너지 효율화를 진단하는 노하우를 무료 지원하기로 했다. 우선 604억원 규모의 민간 선투자를 통해 반월·시화산단 입주기업의 스마트화를 촉진할 계획이다.

산단공 황규연 이사장은 “민간 대기업의 기술과 자금력, 정부의 지원, 산단공의 플랫폼이 결합한다면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기업의 성장과 일자리창출에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조문술 기자/freiheit@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