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서울시, ‘신곡수중보’ 개방 실험…영향분석 후 철거여부 결정

  • 기사입력 2018-10-12 14:4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박원순 시장 ‘신곡수중보 정책위원회’ 권고안 받아들여

[헤럴드경제=이진용 기자] 서울시가 한강 하류 ‘신곡수중보’ 가동보를 일정기간 개방하는 실험을 추진한다. 이를 통해 한강 수위하락에 따른 실증적 영향과 문제점을 분석한 후 철거여부를 결정하고, 중앙정부 및 관련 지자체, 유관기관 등과 협의한다는 계획이다.

‘신곡수중보 정책위원회(이하 정책위)는 12일 오후 12시 시청 간담회장에서 박원순 시장에게 이런 내용을 골자로 한 권고안을 박원순 시장에게 전달했다. 이런 내용은 지난 6월부터 약 4개월간 진행한 조사와 논의 끝에 마련했다.

이날 정책위는 “한강 하류 신곡수중보 수문 개방실험을 빠른 시일에 실시해 한강수위 하강에 따른 실증적 검토를 통해 신곡보 철거 여부 의견을 결정하고, 이를 바탕으로 중앙정부 및 관련 지자체와 협의하라”고 서울시에 권고했다.

아울러 정책위원회는 한강의 자연성 회복이라는 원칙과 함께 최근 남북평화 분위기에 발맞춰 한강의 평화적 이용에 대한 관점을 추가했다.

서울시는 정책위의 건의를 받아들여 농업용수 치수가 4월부터 시작되는 만큼, 3월까지 상시적으로 개방해서 한강에 어떤 변화를 가져오는지 그 영향과 문제점을 분석한다는 계획이다.

개방 시점은 국토부 등 유관 기관, 어민, 수상시설물 관계자 등과의 협의와 가동보를 얼마나 낮출 수 있을지 등에 대한 사전조사를 거쳐 결정할 예정이다.

박원순 시장은 “신곡수중보 가동보를 실험적으로 개방해 한강수위 하락에 따른 변화와 문제점을 철저히 검증하겠다”며 “신곡수중보의 소유권을 갖고 있는 국토교통부를 비롯해 고양시, 김포시, 수자원공사, 농어촌공사 등 관련 기관과 신곡수중보 상ㆍ하류 어민 및 수상시설물 관계자들과도 적극적으로 협의하고 협조를 구하겠다”고 말했다.

또 “최근 남북평화 분위기 조성에 따른 한강하구 공동이용, 한강미래비전과 종합적인 한강 자연성회복 연구에 대해서도 중앙정부 차원의 검토를 요청 하겠다”고 말했다.

jycafe@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