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김무성 “유럽 정상, 美 관료에 ‘문재인 대통령은 이상한 사람’이라고 토로”

  • 기사입력 2018-11-21 06:1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김무성 자유한국당 의원은 20일 “유럽의 한 정상이 미국 고위관료에게 ‘문재인 대통령은 이상한 사람’이라고 토로했다”고 주장한 것으로 전해졌다.

조선일보에 따르면 김 의원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열린 토론, 미래’ 정례토론회에 참석해 이같이 말한 뒤 “(유럽의 한 정상이) 이상한 사람과 같이 일하는 당신들도 참 머리 아프겠다”는 말을 했다고도 덧붙였다.

김 의원은 “대한민국 대통령이 국제사회의 조롱거리가 됐다”고 밝혔다.

그는 “문 대통령이 아셈(ASEM·아시아유럽정상회의)에서 유엔의 대북 제재를 풀어 달라면서 다녔는데, 유럽의 어느 강국 정상이 미국 쪽에 ‘저 사람 좀 이상한 사람 아니냐. 우리는 자기 나라 위해 대북 제재에 적극 동참 중인데 정작 당사자는 제재를 완화해 달라고 하니 이상하다’고 말했다더라”고 했다.

김 의원은 이어 “북한만 바라보는 외눈박이 외교정책으로 일관하는 문 대통령에게 진짜 정신 좀 차리라고 한마디 해주고 싶다”고 비판했다.

앞서 문 대통령은 지난달 13부터 21일까지 7박9일간 아셈 참석차 유럽 5개국을 순방하며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 테리사 메이 영국 총리,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 주세페 콘테 이탈리아 총리 등과 정상회담을 하며 대북 제재 완화 필요성을 강조했다.

즉, 이들 정상 중 한 명이 아셈에서 미국 고위관료에게 문 대통령을 ‘이상한 사람’으로 지칭했다는 주장이다.

김 의원은 이날 국민일보와 통화에서 “미국 측의 믿을만한 소스로부터 들은 내용”이라고 주장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