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뉴스속보
  • “전 H증권사 부사장? 나 아냐”…골프장 동영상 파문, 경찰 수사

  • 기사입력 2018-11-21 07:4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사진=게티이미지]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최근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일파만파 퍼지고 있는 ‘골프장 성관계 동영상’을 두고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20일 경찰에 따르면 이 모(53) 씨는 전날 자신이 이 동영상의 주인공이라는 소문을 퍼트린 인물을 찾아달라며 서울 영등포경찰서에 고소장을 제출했다.

지라시에는 ‘전 H증권사 부사장 골프장 성행위 동영상’이라는 이름의 동영상 파일과 함께 모 증권사 전직 부사장이 내연녀와 골프장에서 성관계를 했다는 내용이 첨부됐다.

이와 관련 경찰에 출석해 고소인 조사를 받은 이 씨는 자신이 이 동영상의 주인공이 아니며 이로 인해 명예가 훼손됐다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지라시 유포자에 대해 정보통신망법상 명예훼손 혐의를 적용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유포 경로를 추적하고 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