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회계사들 “회계사 증원하겠다는 정부, 회계 투명성 떨어트릴 것”

  • 기사입력 2019-01-11 15:3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공인회계사 증원 반대모임 “일시적 업계 수요만 고려한 결정…입지 좁아져 자진이탈 많아질 것”

[헤럴드경제=최준선 기자] 공인회계사들이 공인회계사 선발인원을 늘리겠다는 정부에게 계획 철회를 촉구하고 나섰다. 당장의 수요에 따라 선발인원을 늘리면 일선 공인회계사들의 입지를 좁히고, 감사환경 악화에 따른 비자발적 이탈을 증가시킬 것이라는 주장이다.

‘공인회계사 증원 반대모임’ 소속 회계사 400여명은 11일 오전 정부서울청사 앞에서 올해 공인회계사 최소 선발예정 인원을 지난해보다 150명 많은 1000명으로 잡은 금융위원회 결정에 반대하는 집회를 열었다.

이들은 성명서를 통해 “금융위는 주식회사 등의 외부감사에 관한 법률(외부감사법) 개정으로 인한 일시적 업계 수요만을 근거로 회계업계와 관계없는 사람들의 논의를 거쳐 증원을 결정했다”고 주장했다.

또 “인공지능(AI) 발달은 사람이 할 수 있는 업무를 상당 부분 대체할 수 있다”며 “AI 대체 시대에는 공인회계사 수를 오히려 줄여야 한다”고도 강조했다.

이들은 회계사 선발 규모 영구용역을 정부 출연금 및 수탁사업수익이 95%에 이르는 한국개발연구원(KDI)이 아닌 독립적 기관에 맡겨야 한다고도 주장했다.

앞서 금융위는 지난해 11월 공인회계사 증원 계획을 발표했다. 새 외부감사법 시행으로 감사 업무량이 증가하고, 회계법인 외 일반기업, 공공기관의 수요도 증가 추세를 보이고 있다는 것이 그 배경이었다.

human@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Pam Hogg show in london
    Pam Hogg show in london
  • 테이프로 만든 예술
    테이프로 만든 예술
  • 아찔 몸매~최고 몸짱~ 섹시 매력속으로~~
    아찔 몸매~최고 몸짱~ 섹시 매력속으로~~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