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에어부산, 지난해 역대 최대매출 6547억원 달성

  • 기사입력 2019-02-14 15:5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올해 부가서비스 유료화 본격 시행 및
-신기재 항공기 도입 따른 실적개선 기대


[헤럴드경제(부산)=윤정희 기자] 에어부산(298690)이 지난해 매출 6000억원을 돌파하며 역대 최대 매출 실적을 달성했다.

에어부산은 지난해 별도 기준으로 6547억원의 매출을 올려 전년보다 16.6% 증가한 실적을 거뒀다고 14일 공시했다. 이는 에어부산이 창립 이후 달성한 최대 매출이며, 6000억원 돌파도 처음이다.

에어부산은 지난해 2대의 신규항공기를 도입, 5개의 노선에 신규 취항해 한해동안 781만명의 이용객을 수송했다. 이에 따라 지난 8월에는 국내 LCC 중 최단기간(취항 9년 10개월)으로 누적 탑승객 4000만명을 돌파했다. 또한 지난해 12월에는 유가증권시장에도 상장하며 향후 성장의 발판도 마련했다.

지난해 영업이익은 203억원이며, 당기순이익은 198억원을 기록했다.

에어부산 관계자는 “올해부터 본격적으로 부가서비스 유료화가 시행되며, 특히 올 10월, 12월에 신기재 항공기인 AIRBUS Neo LR 항공기 도입으로 싱가포르 등 중거리 노선 취항이 가능해져 실적 개선이 기대된다”고 전했다.

cgnhee@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Backstage'
     'Backstage'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핫 클릭
-->